[LCK] DK ‘켈린’ 김형규 “T1 잘하지만 흔들리는 중, 잘 준비해서 이길 것”

e-스포츠포럼
윈
심슨

[LCK] DK ‘켈린’ 김형규 “T1 잘하지만 흔들리는 중, 잘 준비해서 이길 것”

토토하우스 0 625 08.12 02:08

b94ddd75d7257227bb06c2539b5bd2c0_1660237615_7255.jpg


“T1은 잘하는 팀이지만 최근 많이 흔들리고 있다. 강팀에게 이겨본 적이 없는데 잘 준비해서 이겨보고 싶다”

11일 DK가 광동을 꺾고 3연패를 마무리 지었다. 경기 후 기자실을 찾은 ‘켈린’ 김형규가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승리 소감으로 “오랜만에 대회장에 와 경기를 치렀다. 아쉬운 부분도 있지만 역전승에 성공해 기분 좋다”고 말한 김형규. 그는 코로나19 이후 몸 컨디션과 관련한 질문에 “몸이 많이 무겁지만 지난주보다 나아졌다”며 자신의 몸 상태를 알렸다.

광동전을 앞두고 DK는 연패를 탈출하기 위해 바텀 구도에 집중했다는 사실을 알렸다. “바텀 게임이 중요하다고 생각해 바텀 구도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했다”고 말한 그는 시비르와 제리 구도와 관련해 “선수마다 생각이 다를 수 있지만 서로 할만하다고 생각한다. 


대회에서는 시비르가 많이 이기지만 제리로 잘 풀어나간다면 충분히 강점이 있다고 생각해 잘하는 쪽이 이기는 것 같다”는 생각을 전했다.

이날 김형규는 12.14 패치에서 너프를 받은 레나타 글라스크와 함께 경기를 치렀다. 그는 “재생의 바람 룬도 너프가 됐고, 유지력도 너프 됐다. 이런 부분들은 라인전 실력으로 커버하면 된다. 챔피언의 스킬 성능이 좋기 때문에 충분히 사용 가능하다”며 너프에도 불구하고 레나타 글라스크는 여전히 좋은 챔피언이라는 생각을 전했다.

DK의 정규 리그 마지막 상대는 T1이다. 김형규는 “잘하는 팀이지만 최근 많이 흔들리고 있다. 이 부분을 잘 생각해서 공략할 생각이다. 아직 강팀을 이겨보지 못했는데 잘 준비해서 이기고 싶다”며 T1전 준비 각오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요즘 많이 패배했지만 다시 경기력을 끌어올리고 플레이오프를 진출하고 싶다”며 “플레이오프에서 다 같이 잘하고 웃으면서 게임하고 싶다”는 생각을 전하며 인터뷰를 마쳤다.


b94ddd75d7257227bb06c2539b5bd2c0_1660237616_0015.png

, , , , , ,

Comments

위닉스 빠꿈이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