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엉덩이 통증’ 류현진, 결국 부상자 명단으로.. 버겐 긴급 콜업

스포츠뉴스

cc1993eb734a517e015843c3234b6262_1595525655_2616.gif
 

스포츠뉴스

‘엉덩이 통증’ 류현진, 결국 부상자 명단으로.. 버겐 긴급 콜업

페이지 정보

작성자 토토하우스 작성일21-04-29 12:38 조회64회 댓글0건

본문

1477f898853e55dc954011efdaf61d1b_1619667507_1601.jpg


직전 등판에서 엉덩이 통증을 호소해 일찌감치 마운드를 내려간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결국 부상자 명단으로 이동했다.

토론토 구단은 29일(한국시간) “류현진이 열흘짜리 부상자 명단으로 옮겨갔다. 직전 등판이었던 26일 탬파베이 레이스전에서 생긴 오른쪽 엉덩이 부상 여파 때문이다”고 밝혔다.

당시 류현진은 4회말 2사까지 3피안타 5탈삼진 1볼넷 무실점 호투하고 있었다. 그런데 등판 도중 찡그린 표정을 지으며 포수 대니 잰슨과 트레이너를 호출했고, 찰리 몬토요 감독과 이야기를 나눈 뒤 자진강판했다.

이유는 경미한 오른쪽 엉덩이 부상이었다. 류현진은 경기 후 “부상이라고 생각하고 싶지는 않다. 내일부터 정상적으로 운동을 시작하려고 한다. 부상자 명단까지는 가지 않아도 될 것 같다”고 말했지만, 사흘 뒤 결국 열흘짜리 부상자 명단으로 이동하게 됐다.

에이스가 잠시 빠진 토론토는 좌완투수 트래버스 버겐을 급히 콜업했다.


1477f898853e55dc954011efdaf61d1b_1619667507_3794.pn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