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회 대폭발' 토론토, 더블헤더 싹쓸이.. AL 와일드카드 공동 2위

스포츠뉴스

cc1993eb734a517e015843c3234b6262_1595525655_2616.gif
 

스포츠뉴스

'7회 대폭발' 토론토, 더블헤더 싹쓸이.. AL 와일드카드 공동 2위

페이지 정보

작성자 토토하우스 작성일21-09-12 22:37 조회36회 댓글0건

본문

3fcd04969408613725fc5c3aecdcb3c1_1631453823_279.jpg


7회마다 타선이 폭발한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더블헤더 승리를 싹쓸이 하며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공동 2위에 올랐다.

토론토는 12일(한국시간) 미국 매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파크 앳 캠든야즈에서 열린 볼티모어와의 2021 메이저리그(MLB) 더블헤더 2차전에서 11-2로 이겼다.

앞서 열린 1차전에서 11-10 승리를 거뒀던 토론토는 79승63패를 기록하며 뉴욕 양키스(79승63패)와 아메리칸리그 공동 2위가 됐다. 양키스는 이날 뉴욕 메츠를 8-7로 누르고 7연패 사슬을 끊었다.

토론토는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1위 보스턴 레드삭스(81승63패)와도 1경기차에 불과해 포스트시즌 진출 희망을 키웠다.

토론토는 이날 7이닝으로 진행된 더블헤더에서 매서운 뒷심을 발휘했다.

1차전에서는 류현진이 2⅓이닝 7실점으로 부진했지만 타선이 홈런 4개를 몰아치는 등 7회에만 4점을 뽑아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조지 스프링어는 9-10의 7회 2사 1루에서 역전 홈런을 쏘아 올렸다.

2차전에서도 토론토 타선이 7회에 폭발했다. 6회까지 볼티모어 선발 투수 키건 에이킨을 상대로 안타 1개도 치지 못해 0-1로 끌려갔으나 7회에는 홈런 4개 포함 안타 11개를 몰아치며 무려 11점을 땄다.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의 안타와 보 비셋의 홈런으로 승부를 뒤집더니 알레한드로 커크의 2점 홈런, 마커스 세미엔의 3점 홈런, 테오스카 에르난데스의 3점 홈런 등이 잇달아 터졌다.

한편 게레로 주니어는 1차전에서 시즌 43호 홈런을 치며 홈런 선두 오타니 쇼헤이(44개·LA 에인절스)를 1개차로 따라붙었다.


3fcd04969408613725fc5c3aecdcb3c1_1631453823_8638.pn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ategory